2024.06.19 (수)

  • 구름조금동두천 32.5℃
  • 맑음강릉 32.8℃
  • 맑음서울 34.8℃
  • 구름많음대전 33.6℃
  • 구름많음대구 34.5℃
  • 구름많음울산 29.6℃
  • 흐림광주 31.0℃
  • 구름많음부산 25.8℃
  • 구름많음고창 27.5℃
  • 흐림제주 26.3℃
  • 맑음강화 29.0℃
  • 구름많음보은 32.6℃
  • 구름많음금산 32.5℃
  • 구름조금강진군 28.5℃
  • 구름조금경주시 33.4℃
  • 구름많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접수 한 달 만에 34만 명 신청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경기도와 경기교통공사가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접수를 개시한 지 한 달 만에 신청자가 34만 명을 넘어섰다.

 

도는 지난 5월 2일부터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www.gbuspb.kr)에서 경기도에 거주하는 6∼18세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신청을 받았다. 지난 3일 기준으로 신청자는 34만 명이다.

 

경기도는 만 6세 이상 모든 도민에게 교통비를 환급해 주는 The(더) 경기패스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만 19세 이상을 대상으로 정부의 K-패스 사업과 연계해 횟수 무제한, 청년 나이 확대 등 경기도만의 혜택을 더하고, K-패스 사업 대상이 아닌 6∼18세 어린이 청소년에 대해서는 기존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을 개편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교통비 지원 신청을 한 경기도 거주 6∼18세 어린이와 청소년은 사용한 교통비를 분기별 6만 원, 연간 24만 원 한도 내에서 100% 돌려받게 된다. 환급 내용은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에서 이용한 대중교통 이용액이다.

 

앞서 도는 The(더) 경기패스 출시에 맞춰 기존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의 지원 규모를 연 12만 원에서 연 24만 원으로 두 배 확대했다. 지원 범위 역시 기존 경기 버스를 단독·환승 이용내역에 한정했으나, 5월부터는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에서 사용한 대중교통 이용 금액을 환급한다. 지원 수단에는 마을버스, 시내버스, 광역버스, 지하철(신분당선 포함), GTX 등 교통카드를 접촉(태깅)해 이용하는 교통수단을 아우른다. 고속버스, 공항버스, KTX 등 별도 탑승권을 발권받아 이용하는 교통수단은 환급받을 수 없다.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에서 지원사업 전용 카드를 발급받아야 하는 번거로움 없이 기존에 사용하던 본인 명의의 교통카드로도 지원받을 수 있다. 최초 1회만 신청하면 당해연도 내에는 4분기까지는 재신청 없이 자동으로 환급된다.

 

김상수 경기도 교통국장은 "확대된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을 통해 통학 등으로 인한 교통비 부담 완화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경기도민의 교통복지 향상을 위해 적극적으로 홍보하며 사업 추진에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민경선 경기교통공사 사장은 "도민분들이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을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재정비해 신청 방법을 간소화시켜 접근성을 향상시켰다"라며 "더 많은 도민이 교통비 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