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2.5℃
  • 맑음서울 -2.3℃
  • 비 또는 눈대전 2.6℃
  • 흐림대구 5.4℃
  • 맑음울산 3.0℃
  • 흐림광주 6.2℃
  • 구름조금부산 4.6℃
  • 구름조금고창 7.4℃
  • 제주 10.8℃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3.3℃
  • 흐림강진군 6.9℃
  • 구름많음경주시 1.3℃
  • 구름조금거제 4.3℃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경찰청)

전체기사 보기

서울시 인터넷 시민감시단, 성매매 광고 5만2천여 건 잡아

위촉장 및 표창장 수여, 실적에 따라 봉사시간 인정…올해 온라인 신고 플랫폼 개발

(경기뉴스통신) 우연히 접하게 된 인터넷 시민 감시단 모집 공고문, 처음엔 “진짜 불법 음란광고들을 없앨 수 있을까?”라는 생각으로 시작했습니다. 랜덤 채팅 앱을 깔고 성매매 알선광고가 주로 이뤄지는 밤 시간대를 활용 본격적인 모니터링 활동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스크린샷 방지가 되어 있는 탓에 찾은 자료들은 다른 휴대폰으로 증거를 찍어 신고해야하는 번거로움도 감수해야했습니다. 처음에는 방관적인 태도를 가졌으나 활동을 하면서 주변 사람들에게도 적극적으로 불법 성산업의 심각성을 홍보하게 되었습니다. 저의 작은 실천이 사회 문제 해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다는데 큰 보람을 느꼈습니다. (서울시 인터넷시민감시단 8기 이미경씨) 일상에서 자주 마주하게 되는 성매매 알선.광고, 음란물 등 불법.유해 정보를 그냥 지나치지 않고 모니터링해 적극적으로 신고하는 ‘서울시 인터넷 시민감시단’. 이들은 지난 한 해 동안 인터넷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App) 상의 성매매 광고 등 불법.유해 정보 5만2,677건을 모니터링했다. 이를 규제기관인 방송통신심의위원회와 (사)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 온라인 사업자 등에 직접 신고해, 이중 4만6,404건에 대해 삭제, 접속차단, 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