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동두천 14.8℃
  • 구름조금강릉 18.5℃
  • 구름많음서울 13.4℃
  • 구름많음대전 17.3℃
  • 구름많음대구 18.5℃
  • 구름많음울산 14.0℃
  • 구름조금광주 15.3℃
  • 구름조금부산 13.3℃
  • 구름조금고창 12.2℃
  • 맑음제주 13.8℃
  • 구름조금강화 9.7℃
  • 맑음보은 15.8℃
  • 맑음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6.8℃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경기도청

전체기사 보기

이재명, 코로나19로 인한 비상경제상황 타개 위한 추경 1조 1,917억 원 규모 긴급 편성

7등급 이하 극저신용자에게 50만 원 무심사 대출 사각지대 취약계층에 긴급생계비 50만 원 지역화폐로 지급 이재명 지사, 20일 브리핑 열고 코로나19 대응 긴급 추경 편성안 도민 보고 올해 본예산보다 1조 1,917억 원 증액한 28조 2,300억 원 예산안 도의회 제출 자체 재원 1,500억 원 마련. 소액대출과 취약계층 긴급지원에 사용 민생안정 및 지역경제 회복 지원에 7,058억 원 투입 중소기업․소상공인 회복지원 예산에 461억 원 투입 감염병 대응 및 방역체계 확충…직간접적 보건·방역 사업 예산 516억 원 이 지사 “코로나19 대응과 도민 생활안정 및 지역경제 회복에 초점 맞춰 편성” “지원의 사각지대서 고금리 대부업체를 이용해야 하거나 이조차 어려운 이들이 당장 입에 풀칠이라도 하게 하는 것이 더 필요하다고 판단했다“밝혀

(경기뉴스통신)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코로나19로 인한 비상경제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경기도 자체사업으로 극저신용자 소액대출 1,000억원, 취약계층 긴급지원에 500억원 등 총 1,500억원을 지원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0일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총 1조 1,917억 원 규모의 코로나19 대응 긴급 추경예산안을 발표했다. 경기도의 3월 추경은 2010년 이후 10년 만이다. 이재명 지사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우리의 안전 뿐 아니라 삶마저 위협하고 있다. 전대미문의 경제위기가 도래하고 있다”면서 “거리는 비었고, 자영업자는 직격타를 맞았다. 모든 도민과 국민이 힘겨운 싸움을 이어가는 코로나19에 긴급 대응하기 위해 2020년도 제1회 추경예산을 편성했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이번 추경에서 올해 일반회계 본예산의 약 5.1% 규모인 1조 1,917억 원을 증액했다. 추경예산 총 규모는 28조 2,300억 원이며 이중 일반회계는 24조 7,862억 원이다. 1조 1,917억 원의 재원은 종자관리소 부지매각수입 등 도 자체재원 5,975억원과 국가보조금 등 5,942억원으로 마련했다. 이 지사는 이번 추경이 ▲민생안정 및 지역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