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3℃
  • 구름조금강릉 21.3℃
  • 흐림서울 23.6℃
  • 대전 23.1℃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3.4℃
  • 흐림부산 21.7℃
  • 맑음고창 22.4℃
  • 구름조금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20.8℃
  • 흐림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2.1℃
  • 구름많음경주시 23.3℃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전체기사 보기

박장데소, 트바로티 김호중 천의 매력으로 박장데소 시청률 껑충! 김호중X장도연 번지 피지...

(경기뉴스통신) SBS ‘박장데소’가 트바로티 김호중과 함께 하는 ‘제로 칼로리 데이트’로 시청률이 껑충 뛰어올랐다.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4일 방송된 ‘박장데소’는 수도권 가구 시청률 4.0%, 5.7%, 2049 타겟 시청률 2.0%를 기록해 전주 대비 시청률 상승세를 보이며 화제를 끌어모았다. 이날 ‘박장데소’에는 바쁜 스케줄로 9년 동안 연애를 못했다는 트바로티 김호중이 스페셜 의뢰인으로 나섰다. 김호중은 "저는 시커먼 남자들과 우글우글 동거하느라 데이트가 뭔지 모른다. 올 여름 저도 썸도 좀 타고 데이트하는 방법을 알고 싶다"며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집 앞까지 찾아온 장도연을 보자 김호중은 “실제로 보니 엄청 미인이시네요”라고 돌직구 환영 인사로 반겼다. 여기에 보랏빛 파일을 든 장도연에게 “보라색이 제 팬클럽 색깔이다”라고 언급해 둘 사이에 운명 같은 보랏빛 썸(?) 기류가 흘렀다. 호중은 첫 번째 데이트 코스로 “난 새로운 여자가 필요하다”며 평소 친분이 있는 박나래가 아닌 장도연을 선택해 김호중과 장도연의 달달한 꿀케미를 기대케 했다. 도연과 김호중은 서로를 애칭 ‘매튜’와 ‘장조림’으로 부르며 틈만 나면 특유의 폭발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