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2 (월)

  • 흐림동두천 0.5℃
  • 구름많음강릉 7.2℃
  • 박무서울 2.6℃
  • 대전 3.5℃
  • 박무대구 3.1℃
  • 구름많음울산 3.8℃
  • 흐림광주 5.3℃
  • 구름조금부산 5.4℃
  • 구름많음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9.4℃
  • 구름많음강화 -1.0℃
  • 흐림보은 0.3℃
  • 흐림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3.1℃
  • 구름많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경제

대한전선,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 A등급 획득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대한전선(대표이사 나형균)은 한국ESG기준원(KCGS)에서 실시한 '2022년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 'A등급(우수)'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전선 업계에서 유일한 A등급으로, 2년 연속 A등급을 달성한 것은 전선 업계에서 대한전선이 처음이다.

가장 좋은 성적을 거둔 영역은 사회 부문으로, 2년 연속 A+(최우수 등급)를 달성했다. 2022년 평가에서 사회 분야 A+를 획득한 기업은 전체 772개 사 중 79개로, 상위 10%에 해당한다. 올해 모든 부문에서 S등급을 받은 기업이 없는 만큼 이번 평가에서 받을 수 있는 가장 높은 등급이다.

환경 부문과 지배구조 부문에서는 B+의 양호한 성적을 거뒀다. 평가 모형의 개정에 따라 전체 기업의 등급 하락이 많아진 상황에서 얻은 결과라 의미 있다.

대한전선은 구체적이고 실현 가능한 ESG 활동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는 설명이다. 실제로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CP)의 도입과 헌혈 캠페인, 폐건전지 교환 행사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각적인 활동을 전개함은 물론, 해안 환경 정화, 멸종위기종 서식지 보호 등 환경보호 활동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건전한 기업 경영을 위해 기업지배구조헌장을 공표하는 등 선진적인 지배 구조를 확립하는 데에도 앞장서고 있다.

대한전선 담당자는 'ESG 경영을 위한 임직원의 적극적인 실천 의지와 전방위적인 활동들을 인정받아,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우수한 결과를 얻었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가치를 창출하고 건강한 미래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해 업계 내 ESG 모범사례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ESG는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 기업의 비재무적 성과를 판단하는 지표로, 한국ESG기준원은 2003년부터 매년 상장기업 대상으로 ESG 각 분야 및 통합 등급을 부여해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