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 (수)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2.6℃
  • 흐림서울 26.1℃
  • 박무대전 26.3℃
  • 흐림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7.7℃
  • 박무광주 28.0℃
  • 박무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7.8℃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5.1℃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8.1℃
  • 흐림경주시 27.6℃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맛남의 광장’ 양세형, 백종원의 역대급 요리 맛보려 김희철 X 양동근 배...

(경기뉴스통신) 지난 9일(목) 밤 10시 방송되는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철원의 또 다른 특산물인 ‘우유’ 살리기에 나섰다.

완전식품의 대명사로 한때 온 국민의 사랑을 받았던 우유는 저출산 문제로 주 소비층인 영유아 수가 계속해서 줄어들며 심각한 소비침체를 맞은 상황이었다. 넘치는 잉여 우유로 근심에 빠진 농가를 돕기 위해 농벤져스가 나섰다.

본격적인 요리 개발에 앞서 김희철, 양동근, 양세형 세 사람은 철원 투어에 나섰다. 철원 홍보를 위해 철원의 대표 명소인 고석정과 코로나 사태로 소비가 위축된 전통시장에 가기로 한 것. 출발 전부터 한껏 들뜬 세 사람은 이동하는 차 안에서 서태지와 아이들 노래로 대통합,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했다. 또한, 고석정에 도착한 세 사람은 그림 같은 풍경에 취해 평소와 다른 역대급 텐션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전통시장에서 장을 보던 세 사람은 맛있는 냄새에 이끌려 삶은 옥수수를 구매했고, 돌아오는 차 안에서 배고픔을 이기지 못한 나머지 몰래 옥수수를 나눠 먹었다. 이들은 숙소에 있는 백종원과 김동준에게는 이 사실을 숨기기로 약속하며 완전범죄를 꿈꿨다. 하지만 눈치백단 백종원의 눈을 피해갈 수 없었고, 급기야 내부고발자가 생기며 팀 내 분열(?)이 일어났다.

옥수수 사건 후, 백종원은 가마솥에 정성껏 끓인 우유 카레를 준비했다. 또한 파프리카 잎을 활용한 무침과 화로에 구운 시장 표 떡갈비까지 선보이며 완벽한 점심 한 상을 완성했다. 부드러운 맛이 일품인 우유 카레와 매콤 상큼한 맛이 매력적인 파프리카 잎 무침의 이색 조합은 멤버들의 입맛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평범함을 거부한 백종원 표 우유 카레 한 상은 9일(목) 밤 10시 SBS ‘맛남의 광장’에서 방송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