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9 (월)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6.3℃
  • 맑음서울 -10.7℃
  • 맑음대전 -9.6℃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6.4℃
  • 구름조금광주 -6.6℃
  • 맑음부산 -4.9℃
  • 흐림고창 -11.0℃
  • 제주 3.6℃
  • 맑음강화 -13.0℃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1.5℃
  • 맑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9.3℃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경제

올들어 11월까지 대미 김치 수출 2670만 달러…사상 최대

농식품부, 6일부터 미국서 연방의회 김치 홍보 등 관련 행사 진행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미국으로 김치 수출이 꾸준히 증가해 올해 1∼11월 대미 김치 수출액이 동기 대비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 기간 대미 김치 수출액이 2670만 달러로 지난해 동기보다 1.7% 증가했다고 밝혔다.

수출 물량은 7991톤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9.2% 늘었다.

연간 대미 김치 수출액은 2018년 900만 달러에서 2019년 1480만 달러, 2020년 2300만 달러, 지난해 2820만 달러로 꾸준히 증가했다.

농식품부는 코로나19 이후 전 세계적으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했고 K팝 등 한류 열풍으로 대표적인 전통 발효 식품인 김치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져 이 같은 실적을 거둔 것으로 보고 있다.

그동안 농식품부는 김치와 장류 등 전통식품의 해외 소비 저변 확대를 위해 현지 식문화와 연계한 김치,장류 조리법을 개발해 미국, 일본 등 10개국에서 마케팅에 활용하고 있다.

또 김치 가공품(양념 등), 고추장 등 유망제품을 발굴 육성하고 시장 다변화를 위해 비건,할랄 등의 인증취득도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주요 수출국에서 활용할 수 있게 김치를 활용한 조리법 등이 담긴 김치 큐알(QR) 코드를 제작하고 수출용 김치 제품의 포장 디자인 개선, 해외 인증 취득 등 김치 수출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노력도 지속하고 있다.

그 결과, 김치 수출 대상 국가가 2012년 기준 62개국에서 올해 89개국으로 확대됐다.

실제 미국에서는 캘리포니아, 버지니아, 뉴욕, 워싱턴DC 등에서 김치의 날을 제정하기도 했다.

또 미시간, 메릴랜드 등 5개 주에서는 김치의 날을 선포했으며 미국 연방정부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이 지난 7월발의된 바 있다.

농식품부는 김치 수출 확대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미국에서 다양한 홍보 활동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오는 6일에는 김치 수출협의회 회원사들과 미국 워싱턴DC 연방의회 의사당에서 우리나라 김치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연방정부 차원의 '김치의 날' 제정을 독려하기 위한 행사를 연다.

7일에는 워싱턴DC 하얏트 리젠시 호텔에서 김치 등 발효식품 전문가, 수출 관계자, 요리사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 발효식품 토론회'를 진행한다.

아울러 농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연말 쇼핑 시즌을 맞아 오는 8일부터 내년 2월까지 한남체인, 한양마켓, 케이 마켓(K MARKET) 등 미국 내 유통매장에서 김치, 장류 등 우리 농식품의 판매촉진 행사도 추진한다.

양주필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케이푸드(K-food)의 대표 주자인 김치의 수출을 더욱 확대하기 위한 여러 노력과 함께 다른 유망한 한국 농식품을 계속 발굴해 해외에 널리 알려가겠다'고 밝혔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