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흐림동두천 -6.9℃
  • 구름많음강릉 0.0℃
  • 흐림서울 -5.6℃
  • 흐림대전 -3.6℃
  • 흐림대구 0.3℃
  • 흐림울산 0.6℃
  • 구름많음광주 -1.0℃
  • 구름많음부산 2.2℃
  • 흐림고창 -1.4℃
  • 흐림제주 6.5℃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4.0℃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0.0℃
  • 흐림거제 4.5℃
기상청 제공

경찰청, 국제공조로 해외 거점 전화금융사기 총책 6명 검거

중국서 검거한 1명은 국내 송환…필리핀·태국 등에 경찰협력관 추가 파견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경찰청이 해외 수사당국과 공조로 중국,필리핀,태국 등을 거점으로 한 전화금융사기 총책을 현지에서 검거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특히 지난 24일에는 중국 공안과 공조로 현지에서 검거한 전화금융사기 조직의 총책 A씨를 인천공항을 통해 국내로 강제송환했다.

이는 올해 들어 경찰청에서 중국,필리핀 수사당국과의 공조로 현지 검거한 전화금융사기 조직 총책 6명 가운데 국내 송환이 이뤄진 첫 번째 사례다.

이번에 송환된 A씨는 2012년 5월 중국에서 전화금융사기 하부 조직원으로 범행을 시작한 인물이다.

A씨는 2016년 3월에 필리핀으로 근거지를 옮겨 전화금융사기 조직을 꾸려 총책으로 조직을 운영하며 저금리 상환용 대출 등을 미끼로 120명이 넘는 피해자로부터 14억여 원에 이르는 돈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수배 관서의 요청에 따라 A씨에 대한 인터폴 적색수배를 발부받았다. 또 서울청과 부산청의 인터폴국제공조팀 및 전남청 외사계를 중심으로 A씨의 해외 도피처를 추적하던 중 올해 초 A씨가 중국 내에 은신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했다.

이후 경찰청은 이 첩보를 중국 공안부에 제공했고 공안에서는 지난 13일 해당 은신처에서 A씨를 검거했다. 특히 현지 검거 10여 일만에 강제송환이 이뤄진 데는 경찰청이 검거 직후 현지 공안 및 경찰주재관과 긴밀하게 송환 일정을 협의한 것이 주효했다.

또 경찰청은 필리핀에 '코리안데스크'를 파견해 지난 5월 5일 현지 수사당국과 함께 불법 암호화폐 리딩방 사기조직을 운영한 혐의를 받고 있는 F씨와 조직원 3명을 검거했다.

경찰청은 현지에서 행정절차가 마무리되는 대로 이들을 국내로 송환할 예정이다. 

강기택 경찰청 인터폴국제과장은 이번 송환과 관련해 '국내외를 불문하고 국민에게 피해를 주는 악성사기 범죄는 뿌리 뽑겠다는 경찰의 약속을 국민이 체감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향후에도 해외에 거점을 둔 악성사기범죄에 자세히 대응하고, 관련 국가의 법률이 허용하는 범위에서는 피해금 환수까지 이뤄질 수 있도록 국제공조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찰청은 지난해와 올해 전화금융사기 해외 특별 신고,자수 기간을 운영하고, 주요 범죄조직 거점 국가인 필리핀, 중국, 태국, 캄보디아 등에 경찰협력관을 추가 파견하고 있다.

특히 윤희근 신임 경찰청장은 '국민 체감 약속 1호'로 악성 사기 척결을 선언한 가운데 해외 전화금융사기 총책급 검거 및 송환에 주력하고 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