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1.0℃
  • 흐림강릉 15.9℃
  • 흐림서울 15.4℃
  • 흐림대전 14.7℃
  • 구름많음대구 14.9℃
  • 흐림울산 15.6℃
  • 흐림광주 17.5℃
  • 흐림부산 18.8℃
  • 흐림고창 15.1℃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4.2℃
  • 흐림보은 12.6℃
  • 흐림금산 12.5℃
  • 흐림강진군 15.7℃
  • 흐림경주시 12.8℃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경제

쌍용자동차, 7월 내수·수출 포함 1만752대 판매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쌍용자동차가 7월 내수 6100대, 수출 4652대를 포함 총 1만752대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이러한 실적은 토레스 출시에 따른 판매 물량 증대로 2020년 12월(1만591대) 이후 19개월 만에 1만 대를 돌파한 것으로, 내수와 수출 모두 상승세를 기록하며 전년 동월 대비 31.8% 증가한 것이다.

내수는 토레스 효과로 지난해 11월(6277대) 이후 8개월 만에 6000대 판매를 넘어서며 전년 동월 대비 7.9% 증가했다. 특히 신차 사전 계약 역대 최고 기록을 수립하는 등 시장에서 큰 호평을 받는 토레스는 7월 15일 1호차 전달 이후 2주 만에 2752대가 판매되는 등 상승세를 이끌었다.

수출 역시 6년 만에 월 최대실적을 기록했던 5월 실적(4007대)을 2달 만에 갱신(4652대)하며, 전년 동월 대비 85.9% 증가하는 등 큰 폭의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토레스의 계약물량이 5만 대가 넘는 상황에서 신차에 대한 안정적인 양산체계 구축을 위해 7월 11일부터 평택공장을 2교대로 전환한 바 있다.

쌍용자동차는 수출 상승세와 함께 토레스 출시 영향으로 2020년 이후 19개월 만에 1만 대 판매를 돌파했으며, 2교대 전환을 통해 공급 능력이 큰 폭으로 증가한 만큼 토레스는 물론, 적체 현상을 빚고 있는 수출 물량 적기 공급을 통해 하반기 판매 물량을 대폭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