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8℃
  • 흐림강릉 29.9℃
  • 구름많음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조금대구 27.6℃
  • 구름조금울산 27.0℃
  • 구름조금광주 26.4℃
  • 구름많음부산 26.3℃
  • 구름조금고창 26.4℃
  • 구름조금제주 27.3℃
  • 맑음강화 25.5℃
  • 흐림보은 24.1℃
  • 구름조금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5.5℃
  • 구름조금경주시 26.6℃
  • 구름조금거제 26.2℃
기상청 제공

경제

기재차관 “5월 물가 5%대 전망 제기…내주 초 민생대책 발표”

“식료품·외식 등 생활물가 안정, 주거·교육비 등 생계비 경감 노력 시급”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정부가 전 세계적인 인플레이션 확산과 국제 곡물 수급 우려 속에 내주 초 민생안정대책을 발표하기로 했다.

정부는 지난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 주재로 제2차 경제관계차관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방 차관은 모두발언에서 '일부에서는 다음 주 발표될 5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4월 수준을 넘어서 5%대가 될 것이라는 전망도 제기되고 있다'면서 '인플레이션으로부터 민생을 지키는 것이야말로 지금 경제팀에게 주어진 최우선 과제'라고 말했다.

기재부에 따르면 현재 미국,영국의 물가상승률이 40년 만에 최고 수준으로 치솟았고, 주요국 물가 상승률이 8~9%에 달하고 있다. 일본도 7년 만에 가장 높은 물가상승률을 기록했다. 

특히, 국제 곡물 수급 우려가 심화되면서 개도국은 물가 상승을 넘어 식량안보 문제로까지 번지고 있는 상황이다. 

방 차관은 '우리도 예외가 아니다'며 '국민께 가장 밀접한 영향을 미치는 식료품,외식 등 생활 물가 안정과 주거,교육비 등 생계비 경감 노력이 시급하다'고 진단했다. 

이어 '당장 실행할 수 있는 과제를 중심으로 민생안정 대책을 마련하고, 부처간 협의를 신속히 마무리 짓고 내주 초 발표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번 민생안정대책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체감도 높은 민생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방 차관은 '대외 요인이 국내 물가상승 압력으로 전이되지 않도록 원자재와 국제 곡물 수급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주요 곡물 자급기반 구축과 안정적 해외공급망 확보 등 식량안보 강화 노력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유통,물류 고도화, 공정한 시장 경쟁 질서 확립 등 구조적 물가안정 방안도 함께 강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