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33.2℃
  • 서울 27.8℃
  • 구름많음대전 31.3℃
  • 구름많음대구 32.1℃
  • 구름많음울산 28.2℃
  • 구름많음광주 30.5℃
  • 부산 23.7℃
  • 구름많음고창 29.6℃
  • 구름많음제주 32.4℃
  • 흐림강화 24.6℃
  • 흐림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29.2℃
  • 흐림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경남 하동에 국내 1호 ‘스마트 복합쉼터’ 10일 개장

졸음쉼터와 특산물판매장 등 지자체 특화시설 결합…총 18곳 조성 중

 

(경기뉴스통신=박민준 기자) 도로 이용자 졸음쉼터와 지역홍보관,특산물판매장 등 지자체 특화시설이 결합된 첨단시설인 '스마트 복합쉼터'가 경남 하동에서 첫 선을 보인다.

국토교통부가 10일 경남 하동군 국도 19호선에서 국내 1호 '스마트 복합쉼터'를 개장한다고 밝혔다.

스마트 복합쉼터는 국토부와 지자체가 손잡고 도로에 휴식 기능과 지역홍보관,특산물판매장 등 지역홍보 기능을 결합하고 친환경차,신재생에너지 등 첨단기술을 접목한 융,복합 쉼터로 지역 특색에 따라 다채롭게 조성된다.

국토부는 지난 2020년부터 지자체 공모로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사업을 진행해 왔다. 2020년 5곳, 지난해 8곳에 이어 올해 5곳이 사업대상지로 선정돼 총 18곳이 조성된다. 

경남 하동군에 이어 올해는 강원 인제군, 전북 부안군 등에서 스마트 복합쉼터를 개장한다.

'하동 이화 스마트 복합쉼터'는 국도 19호선 하동 IC~지리산 구간(30㎞)의 중간 지점에 위치하고 있으며 섬진강 유역과 배밭이 인접해 주변 경관이 아름답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쉼터에는 지리산 청정공기를 체험할 수 있는 AR,VR 시설, 전기차 충전시설, 하동녹차 등 지역 특산물 판매장, 섬진강 문화홍보전시관 등이 조성됐으며 주차장 태양광 캐노피 등 스마트기술도 적용돼 있다.

국토부는 지리산의 화개장터,쌍계사,피아골과 금오산 짚와이어,스카이워크,케이블카 등 하동의 관광지를 찾아오는 국도 이용객들의 편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동 이화 스마트 복합쉼터'는 이날 오후 자체 개장식 행사를 마친 뒤 바로 운전자 등이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을 개방한다.

김철기 국토부 도로관리과장은 '스마트 복합쉼터는 도로의 자원을 지역발전의 마중물로 활용하기 위한 새로운 정책적 시도'라며 '다른 스마트 복합쉼터도 계획일정에 맞게 순차적으로 선보일 수 있도록 해당 지자체들과 사업관리에 만전을 기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