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25.6℃
  • 맑음강릉 30.8℃
  • 구름많음서울 26.1℃
  • 맑음대전 26.8℃
  • 흐림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5.1℃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5.3℃
  • 맑음제주 25.5℃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5.0℃
  • 맑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4.7℃
  • 구름많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건강과학

메가존클라우드, VMware와 협력해 ‘큐비클’ 서비스 론칭

 

(경기뉴스통신=김현미 기자) 클라우드 선도기업 메가존클라우드이 VMware CDs (Cloud Director Service)인 'CUBICLE'(이하 큐비클)을 신규 출시했다. 큐비클은 기업이 보다 안전하고 유연한 멀티 테넌트 클라우드 리소스를 통해 새로운 성장 기회를 포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이번에 메가존클라우드가 출시한 큐비클은 VMware Cloud on AWS 기반의 단일 플랫폼을 제공해 기업이 온디맨드로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로써 환경 간에 앱을 이동하거나 인프라 리소스를 공유하고, 신속히 재해 복구에 액세스하고, 비즈니스 성장 또는 수요 급증에 맞춰 확장 또는 축소하는 등의 조치를 중단이나 초과 비용 없이 간편하게 진행할 수 있다.

기업이 필요로 하는 때와 장소에 최적의 성능과 용량을 제공하는 단일 터치포인트로서 큐비클 서비스는 중소기업뿐만 아니라 VMware Cloud on AWS 서비스 기반 환경을 간편하게 도입하고자 하는 모든 기업 고객들에게 최적화된 서비스이다.

큐비클은 클라우드로의 마이그레이션을 원활하고 안전한 방식으로 가속화할 수 있는 솔루션에 대한 기업들의 요구에 의해 출시됐다. 특히 중소기업의 경우, 이 서비스를 통해 경제적 부담 없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활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서비스 중에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운영 환경을 시험할 수 있어, 실제 시나리오에 더 잘 대비하고 시장 출시 전략을 가속화할 수 있는 민첩성 또한 제공받을 수 있다. 한편 현재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운영 중인 대기업일지라도 역시 큰 초기 비용 없이 기존 애플리케이션의 비용 효율성을 검토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사용량 기반의 지불 방식은 중소기업의 간접비를 줄이고 VMware Cloud on AWS의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oftware-defined data center, SDDC) 환경을 멀티 테넌트 리소스 풀로 분할함으로써 가격 및 환경 규모에 있어 유연성을 제공한다. 완전한 엔터프라이즈 제어 및 클라우드로 이전할 애플리케이션을 선택할 수 있는 권한을 통해 기업은 운영이 백그라운드에서 실행되는 동안 핵심 역량에 더 집중할 수 있으며 개발자 팀이 새로운 기능을 혁신하고 전략적으로 구축할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할 수 있다.

2020년 4월 VMware와 파트너십을 체결한 이후, 메가존클라우드는 VMware 솔루션에 대한 가장 깊은 전문 지식을 갖춘 파트너를 인증하는 마스터 서비스 역량(Master Service Competency, MSC)을 획득했다. 큐비클은 VMware Cloud 기술을 활용해 한국 및 아시아 전역의 고객에게 더 나은 지원을 제공하겠다는 메가존클라우드의 약속과, 메가존클라우드의 계열사를 비롯한 기존의 강력한 파트너십 위에서 탄생했다.

조원우 메가존클라우드 공동 대표는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활용하는 기업들이 효율성과 확장성을 위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진화하는 수요가 많아지고 있다. 메가존클라우드의 큐비클 서비스는 안정성과 전환 기간, 그리고 비용 절감을 동시에 제공하며, 대기업뿐 아니라 중소기업에도 적합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축적된 메가존클라우드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안정적인 서비스를 더 많은 고객분들께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인호 VMware Korea 사장은 '클라우드의 진정한 가치는 자율성을 가진 기업에게 클라우드 오케스트레이션이 더 쉬워지게 하는 것이다. 큐비클의 더 빨라진 속도와 증가된 유연성으로, 기업은 자신들이 필요한 곳에서 클라우드 리소스를 손쉽게 관리하고 확장할 수 있다. 이를 통해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막대한 초기 비용을 관리할 수 있고, 새로운 호스트를 구입하지 않고도 리소스를 늘리거나 줄일 수 있는 유연성이 확보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