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1 (일)

  • 맑음동두천 23.8℃
  • 맑음강릉 21.5℃
  • 연무서울 24.6℃
  • 맑음대전 24.5℃
  • 맑음대구 22.1℃
  • 구름많음울산 21.4℃
  • 구름조금광주 23.8℃
  • 맑음부산 23.2℃
  • 맑음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21.4℃
  • 맑음강화 22.8℃
  • 맑음보은 23.1℃
  • 구름조금금산 24.6℃
  • 맑음강진군 24.7℃
  • 구름조금경주시 22.1℃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불타는청춘, 리얼 예능 최초 출연, ‘불타는 청춘’ 새 친구의 정체는?

(경기뉴스통신) 2일 ‘불타는 청춘’에서는 리얼리티 예능에 최초 출연하는 새 친구가 공개된다.

‘불타는 청춘’은 숲과 호수가 공존하는 대한민국의 배꼽 강원도 양구로 떠났다. 여름을 맞아 떠난 양구 여행에서는 유독 오랜만에 얼굴을 비춘 청춘들이 다수 합류해 기대를 모았다.

제작진은 이번 새 친구에 대한 첫 번째 힌트로, 제 92회 아카데미 시상식 4관왕에 빛나는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을 제시했다. 이에 청춘들은 송강호, 조여정 등 봉준호 감독과 함께한 명품 배우들을 언급했다.

이어 두 번째는 ‘짚라인을 탄 인간(?)’ 힌트를 전달했다. 청춘들은 인간(?) 힌트의 정체를 확인하고 반갑게 맞았지만, 정작 본인은 왜 자신이 힌트인 줄 알지 못해 청춘들에게 상실감을 안겼다. 또한 마지막 힌트로 ‘1994년 가요톱텐 5주 연속 1위’가 제시되어 새 친구에 대한 추리는 더욱 오리무중에 빠졌다.

한편, 생애 첫 리얼 예능에 출연한 새 친구는 잔뜩 긴장한 모습으로 옛날 사람의 면모를 선보여 모두에게 웃음을 안겨주었다. 뒤이어 새 친구는 앞서 공개된 인간 힌트(?)를 만나 단둘이 특별한 시간을 보내며, 가슴 아픈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 외에 이날 ‘불타는 청춘’에서는 대학 선후배 사이 강경헌과 오승은의 10년 만 재회에도 관심이 모아졌다. 지난주 새 친구로 합류한 오승은은 두 번째 여행에서 가장 보고 싶었던 청춘으로 꼽았던 강경헌과 반가운 만남을 가졌다. 두 사람은 각각 단국대학교 연극영화과 95학번, 97학번 선후배 사이로, 서로를 불청 여행에서 만나기를 기대했다고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은 만나자마자 서로를 끌어안으며 각별한 애정을 과시했고, 청춘들의 관심 속에 승은은 경헌을 ‘하늘 같은 선배님’이라 칭했다. 이를 지켜보던 광규는 경헌에게 “애를 때릴 것 같다(?)”고 폭탄 발언했고, 승은은 “센 선배였다”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경헌을 놀라게 했다.

이번 여행에서 두 사람은 20여 년 전 대학 시절의 추억을 회상하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특히, 승은이 새 친구로 합류했던 지난 여행에 대한 소감을 털어놓자 이를 듣던 경헌은 불청 선배로서 특급 조언까지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리얼 예능에 첫 도전하는 봉준호의 남자, 새 친구의 정체와 강경헌과 오승은의 10년만의 만남 이야기는 2일 화요일 밤 11시 SBS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