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2 (월)

  • 맑음동두천 23.4℃
  • 맑음강릉 26.3℃
  • 맑음서울 25.2℃
  • 박무대전 23.8℃
  • 맑음대구 20.7℃
  • 맑음울산 21.5℃
  • 박무광주 21.6℃
  • 맑음부산 22.4℃
  • 맑음고창 21.6℃
  • 구름많음제주 22.3℃
  • 맑음강화 24.8℃
  • 맑음보은 21.4℃
  • 맑음금산 20.6℃
  • 구름많음강진군 20.3℃
  • 맑음경주시 19.9℃
  • 맑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정글의 법칙 in 추크, 유오성, 대형 사고 치다?! 2미터 넘는 거대 물고기 블루마린

(경기뉴스통신) 지난 15일(토) 밤 9시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폰페이’에서는 낚시 경력 ‘0년’, 초보 중 왕초보 유오성의 심장 쫄깃한 ‘정글 반전 드라마’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낚시 초보 유오성이 낚시꾼들의 꿈의 어종인 ‘블루마린’과 한판 승부를 그리는 모습이 공개됐다.
‘상남자 트리오’ 최자, KCM, 그리고 유오성이 폰페이 7보물 중 하나인 블루마린을 잡기 위해 뭉쳤다. “한 마리만 꼭 잡고 싶다”라던 ‘낚린이’ 유오성에게 최자는 “낚시를 처음 하는 초보에겐 어복이 따른다”라며 응원했다.

거친 파도와 맞서 블루마린을 찾던 세 사람은 이내 참치를 끌어올리며 그 위용을 과시했다. 그러나 이들의 목표인 블루마린을 발견하기는 쉽지 않았다. 그렇게 하염없이 블루마린을 기다리던 중, 초보 낚시꾼 유오성의 낚싯대가 흔들렸다. 그의 낚싯대에 걸린 건 다름 아닌 최대 길이 5m, 무게 800kg을 자랑하는 블루마린이었다. 폭우가 쏟아지는 악천후 속에서도 초보 어복이 통한 것.

이에 유오성은 침착한 얼굴로 낚싯대를 당겼다. 가까워지는 블루마린의 뾰족한 주둥이와 거대한 길이에 세 사람은 물론 같은 배에 타고 있던 제작진마저 놀랐다는 후문이다.

과연, 낚시왕초보 유오성은 블루마린을 무사히 낚아 올렸을지는 지난 15일(토) 밤 9시 방송된 ‘정글의 법칙 in 폰페이’에서 공개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