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0 (금)

  • 구름많음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2.5℃
  • 구름많음서울 15.4℃
  • 맑음대전 17.2℃
  • 구름많음대구 14.8℃
  • 구름많음울산 11.4℃
  • 흐림광주 14.4℃
  • 흐림부산 11.3℃
  • 구름조금고창 12.9℃
  • 맑음제주 14.3℃
  • 구름많음강화 13.1℃
  • 구름많음보은 14.3℃
  • 구름많음금산 15.1℃
  • 흐림강진군 13.0℃
  • 구름많음경주시 13.1℃
  • 흐림거제 12.7℃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핸섬타이거즈, 이건 진짜다 압도적인 피지컬X스피드, 외국인 농구팀과의 맞대결 전격 공개!

(경기뉴스통신) 지난 24일 방송된 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에서는 멤버들의 다양한 일상과 함께 두 번째 연습경기가 공개됐다.

최근 ‘스윗대디’ 강경준은 그의 아들 정안이와 농구대결에 나섰다. 연예계 ‘아들 바보’로 유명한 강경준은 아들과 함께 실내 농구장을 찾아 평소 정안이가 갖고 싶었던 선물을 걸고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자유투 내기 대결을 펼쳤는데 그 결과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연습경기 당일, 매니저 조이는 ‘핸섬타이거즈’ 멤버들과의 만남에서 개별 성적표를 공개했다. 농구 선수로서 장단점은 물론, 개개인의 연습량까지 샅샅이 짚어주는 날카로운 조언으로 멤버들을 긴장케 했다. 이날 최다 연습자로 꼽힌 사람은 유선호와 이태선이었다. 이에 이상윤은 “어떻게 연습시간까지 다 아냐”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고, 조이는 훈련 중 부상 당한 멤버들까지 살뜰히 케어하며 코치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밖에 ‘핸섬타이거즈’의 연습 상대로 등장한 팀은 압도적인 피지컬과 화려한 스킬을 지닌 외국인 농구팀이었다. 줄리엔 강보다 키 큰 선수들이 여럿 포함되어있는 상대 팀 모습에 멤버들은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 체격 차이부터 힘든 경기가 예상되는 가운데, 서장훈 감독에게 1대 1 특훈까지 받았던 차은우가 데뷔골에 성공할 수 있었는지,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이날 이상윤과 쇼리까지 부상 당하며 ‘핸섬타이거즈’ 벤치석의 분위기는 긴장감이 흘렀고, 서장훈 감독은 난관을 돌파할 새로운 전술을 공개하며 지략가다운 면모를 보였다.

‘전국 아마추어 리그 최강전’을 준비하는 ‘핸섬타이거즈’ 멤버들의 세 번째 이야기는 지난 24일 10시 55분에 방송된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